HOME > 식량작물

진단방법. 뿌리와 잎자루에 발생한다. 처음에는 근두부에 회백색 수침상으로 나타나고, 진전되며 내부가 담갈색으로 변해 물러 썩으며, 악취가 난다. 지상부는 시들음증상을 나타내며, 잎자루가 물러 썩고 악취가 난다.  심하게 감염된 그루는 전체적으로 물러 썩는다.
 

병원균 및 병 발생조건. 병원균은 Erwinia carotovora subsp. carotovora 인 세균으로 생육 최적온도는 32~35℃이고, 50℃에서 10분이면 죽는다. 병원균은 병든 식물체의 잔재, 혹은 토양 속에서 존재하다가 1차 전염원이 된다.
또한 고자리파리를 위시한 파리목 곤충의 번데기속에서 독립적으로 월동하여 다음해의 1차 전염원이 되기도 한다. 병원균은 보통 곤충의 유충이 기주를 가해함과 동시에 침입하며, 또한 일반적인 상처를 통해 침입하기도 한다. 침입한 세균은 펙틴분해효소를 분비하여 세포벽 중엽의 펙틴질을 분해하고, 또한 섬유소 분해효소로 세포벽 섬유소를 분해하여, 세포사이로 이동하면서 인접한 세포를 파괴함으로서 무름증상을 나타낸다.

 

방제방법. 발병이 많은 포장에서는 연작을 피한다. 발병할 가능성이 높은 포장은 토양소독을 한다. 병든 포기는 발견 즉시 제거, 소각하고 발병이 많은 지역에서는 특히, 배수관리를 철저히 하도록 한다.
 

방제약제. 셀러리 무름병에 등록된 약제는 없지만, 매실 세균병(궤양병)에 농용신수화제, 스트렙토마이신황산염, 옥시테트라싸이클린수화제가 등록되어 있다.




무름병
(18388) 경기도 화성시 병점중앙로 283-33 TEL:031-229-5831~4 FAX:031-229-5964

COPYRIGHTⓒ 2011 경기도농업기술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