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식량작물

■ 탄저병 (炭疽病, Colletotrichum lilii, C. liliacearum)

 

 

♣ 병징과 진단

잎, 꽃, 줄기, 구근에 발생한다. 처음에는 잎에 타원형의 담황색 점무늬가 생기고 후에 그 주위가 흑갈색으로 변한다. 병반이 많아지면 잎 전체가 고사한다. 꽃잎에는 타원형의 투명한 황색 점무늬가 건전한 부위와 뚜렷하게 구분되며 차츰 암갈색으로 변한다. 병반은 옴폭하게 들어가며 그 부위에 검고 작은 점으로 된 병자각이 생긴다.

 

♣ 병원균과 발병조건

병원균은 Colletotrichum lilii와 Colletotrichum liliacearum이며, 이들은 병반조직의 표면에 무색, 장타원형, 단포(單胞)의 포자가 층상(層狀)에 밀생하고 그 포자층에 갈색의 긴 강모(剛毛)가 여러 개 생긴다. 병든 부위에 검고 작은 점으로 보이는 것은 강모가 빽빽하게 서 있기 때문이다. C. lilii는 C. liliacearam보다 강모의 크기가 작고 잎에만 발생하지만 구근에는 두 종 모두 발생한다. 이들은 병든 조직 내에서 균사상태로 월동하고 다음해 전염원이 된다. 따라서 구근에 의해서 먼 곳으로 전파되고 포장 내에서는 병든 부위에 생긴 포자가 빗물과 바람에 의해 전파되며 식물의 포피를 통해 침입, 전염된다. 구근의 저장 중에도 병이 진행되며 나팔나리에 피해가 크다.

 

♣ 방제법

연작을 피한다. 종구는 건전한 것을 사용하되 수확 직후 및 정식 전에 벤레이트티 200배액에 30분간 침지소독한다. 배수 및 관수를 주의하고 포장에서 발병시는 다이센엠 45, 안트라콜, 다코닐, 델란, 모두나, 디포라탄, 마이코, 오소싸이드 등을 1주일 간격으로 2∼3회 살포한다.




탄저병
(18388) 경기도 화성시 병점중앙로 283-33 TEL:031-229-5831~4 FAX:031-229-5964

COPYRIGHTⓒ 2011 경기도농업기술원 ALL rights reserved.